#내가 만약 아이를 키운다면...








만일 내가 다시 아이를 키운다면

먼저 아이의 자존심을 세워주고

집은 나중에 세우리라.


아이와 함께 손가락 그림을 더 많이 그리고

손가락으로 명령하는 일을 덜 하리라.


아이를 바로잡으려고 덜 노력하고

아이와 하난가 되려고 더 노력하리라.


시계에서 눈을 떼고

눈으로 아이를 더 많이 바라보리라.


만일 내가 다시 아이를 키운다면


더 많이 아는 데 관심 갖지 않고

더 많이 관심 갖는 법을 배우리라.


자전거도 더 많이 타고

연도 더 많이 날리라.


들판을 더 많이 뛰어다니고

별들을 더 오래 바라보리라.


더 많이 껴안고

더 적게 다투리라.


떡갈나무 속의

도토리를 더 자주 보리라.


덜 단호하고

더 많이 긍정하리라.


힘을 사랑하는 사람으로 보이지 않고

사랑의 힘을 가진 사람으로 보이리라.



- 다이애나 루먼스 -





미운4살, 7살이라고 했던가요..

우리집의 갑인 딸은 미운 4살의 길로 들어서면서, 전과는 비교할 수 없는 고집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다보니, 손가락으로 명령하고, 다투느라 정작 아이의 마음을 들여다 볼 여유가 없었던거 같아요.

아기였을때는 모든 걸 포용해주던 그 마음은 다 어디가고, 아이를 질책하기에 바빴던 요즘 저를 되돌아 보게 되는 글이네요..

좀 더 아이의 눈높이에서 아이의 마음을 헤아려주는 엄마가 되도록 다짐해 봅니다..


'䟱+ > 마음양식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다른 것과 틀린 것  (24) 2017.07.31
'아'다르고 '어'다르다는 말  (18) 2017.07.06
내가 만약 아이를 키운다면...  (12) 2017.06.16
당신도 한 때는 초보자  (18) 2017.01.18
칭찬보다 더 중요한 것  (15) 2017.01.15
기다림의 미덕  (0) 2017.01.14
Posted by 방울방울1
TAG